민주적 일상 커뮤니티 '빠띠'

"한국과 달리 여전히 농업이 주요한 산업을 차지하고 있는 인도네시아는 세계적으로도 다양한 생물자원의 보고다. 바나나만 해도 수백 가지의 종류가 있다. 7천 가지가 넘었던 쌀은 많이 멸종되어 현재 1천 가지 정도가 농민의 손에서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 과연 몬산토와 같은 초국적 기업이 판매하는 단 한 종류의 GMO 콩, 단 하나의 GMO 바나나와 GMO 쌀은 누구를 위한 것일까? 인류 공동의 미래를 지키기 위해서 우리는 반드시 질문해봐야 한다."

공감해요
1
gari
기사에 중요한 말이 있네요. 많이 생산하고 많이 소비하는 우리의 삶을 바꾸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 그렇지 않으면 GMO 생물은 사라지기 힘들다는 말은 부정할 수가 없네요. 생각해 보면 우리가 먹지도 않고 버리는 음식은 얼마나 많은지 모르겠습니다. 각종 뷔페에서 버려지는 음식 더미를 보면 말이죠. 무언가 이 지구에 죄를 짓고 있는 것 같아요. 그 결과가 바로 GMO라는 생각을 하니, 지구위 우리 인간의 업보라는 생각이 듭니다.

외국보장 빠띠의 다른글

Iran has announced that it is banning the import, production and consumption of GMO food products in the country. @ethan 님이 알리장 빠띠에 올려주신 내용 옮겨봤어요 ~

Btn messenger abefe257ad0f872446a01e4012015df808a8951dde3cd09e7097ad3a3094bd72